August 18, 2017

부부 문제로 상담을 청한 여자 분이 있었다. 이 분이 가장 어려워하는 것 중에 하나는 남편의 침묵이었다. 평소 때도 남편은 거의 말이 없는 사람이었지만, 무슨 일 있어서 부부간의 말다툼이라도 있고 난 다음에는 어김없이 그 남편의 침묵은 더욱 더 길어지고, 그것은 온 가족을 주눅들게 만든다는 것이었다. 그간 젊었을 때는 그런대로 참고 견디었으나 나이를 먹고 또 부부간 함께 하는 시간이 많아진 이민생활 안에서도 전혀 변화가 없는 남편의 자기 중심적인 성격이 이제 고통스럽게 느껴진다...

Please reload

Featured Posts

I'm busy working on my blog posts. Watch this space!

Please reload

Recent Posts
Please reload

Archive